단양군, 라돈측정기 무료대여로 군민건강 챙기기 나서

구자형 기자 | 기사입력 2019/03/22 [18:55]

단양군, 라돈측정기 무료대여로 군민건강 챙기기 나서

구자형 기자 | 입력 : 2019/03/22 [18:55]

▲ 사진=단양군

 

단양군이 실내 라돈 농도 측정을 위한 라돈측정기 무료대여서비스를 각 읍·면단위로 본격적으로 확대 시행한다.

 

최근 가정용품인 침대매트리스, 베게류 등에서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기준치를 초과하여 검출된 사건을 계기로 생활 속 방사능에 대한 군민의 불안감이 커지고 라돈 측정에 대한 요구가 늘어남에 따라 이를 해소하기 위해 라돈 간이측정기 무료 대여 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공기보다 8배나 무거운 무색 무취 무미의 위험한 방사선 기체로 산소나 이산화탄소처럼 우리주변 어디에서나 미량 존재하며 고농도 라돈 가스를 장기간 흡입 시 폐암을 유발한다는 미국 환경청 보고서가 있다.

 

건강한 삶을 위해 실내공기 중 라돈 농도를 측정하고자 하는 군민(주민등록상 단양군으로 등록된 거주자)은 누구나 각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접수 후 대여하면 된다. 11대 한정으로 2일간 대여가 가능하며 단양읍과 매포읍은 각 3, 기타 면지역은 각 1대가 지정 비치돼 주민의 편의성을 높였다.

 

 

군 관계자는 "관련법에 따라 지역내 환경 유해인자로 인한 군민의 건강피해를 예방·관리하기 위해 필요한 행정·재정적 지원에 적극 나서 군민의 삶의 질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컬뉴스 많이 본 기사